경제뉴스

엠제이선물은 항상 고객님을 먼저 생각합니다.
매매자의 편에서 안전한 선물거래를 책임지고 선도하는 엠제이선물 이 되겠습니다.

中경기우려에 유가급락…WTI 5개월만에 배럴당 70달러 밑으로

페이지 정보

작성자최고관리자 조회1,501회 작성일 23-12-07 09:15

본문

dffc72ff177b5b82e1c1208cccb7671a_1701908094_8758.jpg
 

(뉴욕=연합뉴스) = 중국 등 글로벌 경기 둔화 우려가 부각되면서 국제유가가 급락했다.

6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내년 1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원유(WTI) 선물 가격 종가는 배럴당 69.38달러로 전날 종가 대비 2.94달러(4.1%) 하락하며 배럴당 70달러 밑으로 떨어졌다.

WTI 선물 가격이 배럴당 70달러 밑으로 떨어진 것은 지난 7월 3일 이후 5개월 만이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에서 내년 1월 인도분 브렌트유 선물도 전 거래일 종가 대비 2.9달러(3.8%) 내린 배럴당 74.30달러로 마감했다.

지난달 30일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비(非)OPEC 주요 산유국 협의체인 'OPEC 플러스'(OPEC+)가 발표한 자발적 감산에 대한 회의적인 전망이 확산하면서 국제유가는 하락세를 지속하고 있다.

미국 에너지 업계가 원유 생산량을 늘린 것으로 나타난 데다 중국의 경기 둔화 우려로 원유 수요 감소 기대가 커진 게 국제 유가를 끌어내렸다.

앞서 무디스는 5일 중국 지방 정부와 국영 기업의 과도한 부채와 부동산 시장 침체를 거론하며 중국의 국가 신용 등급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하향 조정했다.

BOK파이낸셜의 데니스 키슬러 트레이딩 수석부사장은 "원유 시장은 현재 공급 측면보다는 수요 측면에 집중돼 있다"며 "연료 부문에서 수요 파괴가 일어나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